UPDATE : 2019.4.16 화 11:15
상단여백
HOME 뉴스 사회일반
발달장애인 새 직무, 키워드검색 전문가 배출
주간 하루 4시간씩 총 24차례 직무훈련을 마친 교육생 3명이 이번 훈련 프로그램을 마련한 기관의 관계자들과 기념촬영 하고 있다. (사진출처_휴먼에이드포스트)

 

㈜휴먼에이드포스트에서 진행한 발달장애인 새 직무개발을 위한 '키워드 검색사' 훈련이 지난해 12월5일부터 시작해 1월25일 종료했다.

홍석진(28), 김종현(24), 이민영(23) 등 훈련을 마친 3명은 이날 수료식에 참석했으며, 조만간 새로운 유형의 미디어 일자리를 갖는다.     

'키워드 검색사' 직무훈련은 예비사회적기업 ㈜엑스트라마일커뮤니케이션즈(이하 EMC)와 전문 컨설팅 기업 엠와이소셜컴퍼니(이하 MYSC)를 비롯해 미디어교육 및 실전훈련을 담당한 신문사 휴먼에이드포스트와 발달장애인 직무지원 및 감독을 맡은 커리어플러스센터 등 네 곳의 협력으로 진행됐다.

이번 훈련은 발달장애인이 특성과 재능을 발휘할 수 있는 다양한 직무를 개발하고 실무 중심으로 교육을 진행하는 8주 간 과정으로 이뤄졌다.

'키워드 검색사'는 발달장애인 맞춤형 새 직무로, 특정 기업과 기관 등이 필요로 하는 다양한 기사와 이슈 등 미디어자료를 모니터링해 종합·분석·보고하는 임무를 수행한다. 이들은 이론교육을 통해 미디어 일반, 매체 구분, 기사 분석 등을 익혔고, 이슈 키워드 검색 등의 실제 직무를 반복 실습했다. 

 

◆미디어자료검색·이슈모니터링 등 발달장애인 직무모델 새롭게 개발

 

직무훈련 후 진행된 수료식에서 정지연 MYSC 수석 컨설턴트는 "이번 직무훈련 프로젝트 과정의 결과 분석을 토대로 논의를 거쳐 교육생들의 일자리 배치가 결정 될 것"이라며 "키워드 검색사가 새로운 직무로 잘 자리잡아 가기를 기대한다"고 말했다. 

이번 직무훈련 프로그램 기획과 실무를 담당한 휴먼에이드포스트 김기태 경영본부장은 "키워드 검색사는 발달장애인 청년들이 수행하기 매우 적합한 일자리가 될 것"이라며 "발달장애인 미디어 일자리가 기업뿐만 아니라 자치단체나 공공기관 등으로 확대돼 나가길 기대하면서 다음 직무훈련도 준비하고 있다"고 말했다. 

이종현 EMC 대표는 "홍보마케팅 분야에서 취약계층 일자리 창출 및 관련 분야 사회적기업의 역량강화와 생태계 강화에 기여할 수 있도록 사회적 가치 창출에 앞장서겠다"고 말했다. 

한편, 이번 직무훈련을 담당한 휴먼에이드포스트는 발달장애인 미디어 일자리 마련을 위해 △2017년 5월 '쉬운말뉴스 감수위원' 5명 △2018년 1월 '취재기자' 3명 △2019년 1월 '키워드 검색사' 3명을 배출했으며, 이들 중 감수위원 5명은 사회적기업 샤프에스이에서, 취재기자 3명은 사회적기업형 언론사 휴먼에이드포스트에서 정규직원으로 활동 중이다.

 

 

신현희 기자  bb-75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이코노미저널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신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